자유게시판

진짜 아쉽네요.

2019.08.06 17:53

봄물

80년대 오빠매니저가 이런 말을 했다네요.


"사실 그때 미국에서 연락이 왔었어 계약하자고.

하지만 내가 스케줄을 보니까 한국,일본에 이어 미국 활동까지 하면 조용필은 무대에서 죽겠더라고.

그래서 조용필에게 알리지 않고 안하겠다 했지."

난 내색하지 않았지만 한숨을 푹하고 내쉬었다.

만약 그때 조용필이 미국 진출을 했더라면 80년대 중반에 이미 빌보드 1위를 할 수도 있었을 텐데 하는 아쉬움이었다.


-쿨투라 8월호에서-


진짜 아쉽네요.그때 그렇게 해봤더라면 케이 팝을 더 빨리 미국시장에 알려졌을 텐데 하는 아쉬움이 많이 남긴하네요.

그런데 오빤 이 사실을 언제 알았을까요? 아니면 모르다가 이 책을 보고 아셨을까요??

아쉽다 정말 아쉽다...그쵸???????????

그 매니저가 원망스럽기도 하네요.그래도 한번은 물어나 봤어야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9년 인사] 안녕하세요 조용필입니다. [53] 관리자 2019.02.01 6097
2616 송산가는길 [2] 눈물로보이는그대 2019.10.13 231
2615 오빠 눈물로보이는그대 2019.10.09 277
2614 초등학교 5학년 딸아이 대신 인사 [3] 청운 2019.10.04 379
2613 오빠~~~ [4] 봄물 2019.10.02 438
2612 콘서트 [2] 또애 2019.09.24 892
2611 보고픈........ [2] 오빨완전사랑해 2019.09.23 500
2610 오빠 노래가 TV에 나왔다 길래 [2] file 봄물 2019.09.22 446
2609 행복한 추석되세요^~^ [5] younghi 2019.09.11 463
2608 꿈이 꿈으로 끝나지 않기를 희망하며 [8] ♥내사랑용필오빠♥ 2019.08.27 740
2607 여기서 또 1등 하셨어요^^ [9] file 봄물 2019.08.23 718
2606 팬클럽 위대한탄생의 여러번 운영자엿던 윤석수님의 아들 윤한결님이 [8] sjh 2019.08.22 716
2605 20대 오빠 팬 한명 또 추가요~ [4] 봄물 2019.08.19 611
2604 엄마의 소원때문에 가입하게되어 인사올립니다^^ [5] 사랑하는엄마 2019.08.09 595
» 진짜 아쉽네요. [6] 봄물 2019.08.06 817
2602 안녕하세요? 가입인사 늣엇지만 드립니다... [6] 부루스리 2019.07.30 499
2601 안녕하세요 신규가입 인사드립니다 [6] 근박 2019.07.28 486
2600 힘내십시요 [10] amhdung 2019.07.23 1166
2599 오빠께 힘내시라고... [11] 봄물 2019.07.23 884
2598 이젠 이걸 많이 들어야겠네요~~~ [4] 봄물 2019.07.21 594
2597 조용필 콘서트 [1] 또애 2019.07.05 2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