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내년이면 환갑이 되는 사람으로 팬카페 가입은 처음 해봅니다. 평소 가수 조용필을 좋아하고 그 노래들을 수없이 불렀지만 부끄러움이 많아 팬이라 나서지 못했습니다. 없는 용기를 짜고짜내어 사이트에 들어왔고 사연편지를 드려보려고 관리자께 상의드립니다.

  사이트의 관리자분이 조용필 선생님과 아주 친한 분이었으면 좋겠네요. 하여 저의 사연을 읽고 그 편지를 선생님에게 전달해 드릴 수 있기를 감히 바래봅니다. 불교를 믿는 신자로서 혹시라도 어떤 묘한 인연이 있다면 그런 일이 생길 수도 있지 않을까요.

  사연은 선생님 노래들로 제 교육 인생을 엮어 조그만 공연을 하려는 겁니다. 동료교사를 대상으로 하는 소박한 회갑기념 노래담공연이라고 할까요. 그걸 말씀드리고 거기 사용할 노래들에 대해 선생님의 동의를 직접 구할 수 있을까 하는 게 제 사연의 요지입니다.

  심장이 바운스되어 짧게 요지만 남기며 만일 메일주소 알려주시면 내용편지를 발송할께요.

19.11.10 한유일 드림

 

※ 추신

  제가 쓰고 다시 읽어보니 아무래도 꿈같은 이야기처럼 보입니다. 선생님이 얼마나 바쁘신 분인데 이러한 사안에 시간을 내실 수 있겠어요. 사이트 관계자 모든 분들의 행복을 기원하면서 그저 한번 저의 소망을 적어보았답니다.

저의 메일 주소 : shiningday1@naver.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해인사] 2021년 신축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53] 관리자 2021.02.08 33251
2613 (추가)오빠가 보고 싶으시다면~~ [7] 봄물 2019.11.11 1212
» 소박한 사연을 올려봅니다 [2] 쌩큐 2019.11.10 653
2611 안녕하세요. [3] 하느리 2019.10.17 2029
2610 송산가는길 [2] 눈물로보이는그대 2019.10.13 944
2609 오빠 눈물로보이는그대 2019.10.09 8485
2608 초등학교 5학년 딸아이 대신 인사 [3] 청운 2019.10.04 870
2607 오빠~~~ [4] 봄물 2019.10.02 1240
2606 콘서트 [2] 또애 2019.09.24 4527
2605 보고픈........ [2] 오빨완전사랑해 2019.09.23 1955
2604 오빠 노래가 TV에 나왔다 길래 [2] file 봄물 2019.09.22 1050
2603 행복한 추석되세요^~^ [5] younghi 2019.09.11 741
2602 꿈이 꿈으로 끝나지 않기를 희망하며 [8] ♥내사랑용필오빠♥ 2019.08.27 1104
2601 여기서 또 1등 하셨어요^^ [9] file 봄물 2019.08.23 1135
2600 팬클럽 위대한탄생의 여러번 운영자엿던 윤석수님의 아들 윤한결님이 [8] sjh 2019.08.22 1150
2599 20대 오빠 팬 한명 또 추가요~ [4] 봄물 2019.08.19 1014
2598 엄마의 소원때문에 가입하게되어 인사올립니다^^ [5] 사랑하는엄마 2019.08.09 911
2597 진짜 아쉽네요. [6] 봄물 2019.08.06 1191
2596 안녕하세요? 가입인사 늣엇지만 드립니다... [6] 부루스리 2019.07.30 1039
2595 안녕하세요 신규가입 인사드립니다 [6] 근박 2019.07.28 752
2594 힘내십시요 [10] amhdung 2019.07.23 2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