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 조용필  작사 하지영  


오랜 세월에 기나긴 날을 묻어 두었던 사랑의 아픔
그대는 아직 멀리하지만 나는 그대를 사랑해


이루어질수 없는 사랑에 슬픔은 점점 깊어가는데
나의 가슴속에 간직한 사랑 나는 그대를 사랑해


끝없이 까맣게 물들은 밤 하늘에
유난히 빛나는 저 별은 그대가 아닐까
바라볼수 있지만 잡을수는 없네
날아갈수없는 나는 그 곁에 갈수없네
그대여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슬픔은 점점 깊어가는데
나의 가슴속에 숨겨진 사랑 나는 그대를 사랑해


 

강물에 흐르는 희미한 안개처럼
저 하늘에 흐르는 은하수는 내가 아닐까
사랑할순 있어도 미워할수는 없네
날아갈수없는 나는 그 곁에 갈수없네
그대여


날아갈수없는 나는 그 곁에 갈수없네
그대여 그대여 그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