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 Neil Athale / Mike Hough / Daniel De Bourg  작사 최은 / 이종희


잊었던 너만의 향기로 문득 취한다 

숨을 쉬는 게 좋아 좋아 좋아


고맙단 그 말이 수줍어 잘 안 나와

말을 못해서 미안 미안 미안


너무 당연한 듯 생각 못했지만 너의 소중함 알고 있어

너의 걱정스런 표정 어색해 나를 믿어


너에게 간다 설레임 그대로야 콧노래 불러 사랑의 세레나데

약속한 그날처럼 내 마음을 담은 사랑 노래



세상에 한 사람 있다면 오직 너밖에 없어

아직 내 마음 설레 설레 설레


세월 지난 뒤에 지금 설레임이 혹시 무던해지겠지만

너만 기억할게 처음 그 느낌 오래도록


너에게 간다 설레임 그대로야 콧노래 불러 사랑의 세레나데

내 속에 자리 잡은 늘 그리던 영화 같은 사랑


너에게 간다 설레임 그대로야 콧노래 불러 사랑의 세레나데

약속한 그날처럼 내 맘을 담은 사랑 노래


오랜 기다림에 가슴 저려왔어 막연했기에 힘들었어

그런 기다림은 너를 내게로 보내줬어


너에게 간다 설레임 그대로야 콧노래 불러 사랑의 세레나데

내 속에 자리 잡은 늘 그리던 영화 같은 사랑


너에게 간다 설레임 그대로야 콧노래 불러 사랑의 세레나데

약속한 그날처럼 내 맘을 담은 사랑 노래